Press

[연합뉴스] "프로기사는 계산 아닌 무의식으로 최고의 수 찾는다"

작성자
admin
작성일
2017-07-02 16:12
조회
65
서울대학교 병원 정신건강의학과 이태영·권준수 교수 연구팀은 11일 서울 한국기원에서 '바둑 전문가의 뇌 기능' 연구 발표회를 열고 프로 기사들의 뇌가 어떻게 특화됐는지 설명했다.
이태영 교수는 "프로 기사들은 계산을 하지 않고도 이미 체득된 무의식으로 바둑을 둔다"고 설명했다.

출처: http://www.yonhapnews.co.kr/bulletin/2017/04/11/0200000000AKR20170411165400007.HTML?input=1195m